메뉴 바로가기 메뉴 건너뛰고 본문으로 가기
표지 이미지
알림 버튼 트위터
완결
젠틀한 짐승들 수향. 총 59화 5화 무료 54화 유료 (정가/판매가 화당 100원)
조회수 455 16 댓글 7

“그때도, 지금도 앞으로도 여전히 나에겐 지수안… 아니 윤수린 너뿐이야.” - 구원재 “이상하게 자꾸만 신경이 쓰여. 처음이야, 채무자에게 이런 감정. 도대체 이게 뭔지 모르겠어. 넌 알아?” -이달건 “당신 꽤 매력 있는 여자야. 그래서 더 욕심이 생겨. 반드시 수린 정원을 손에 넣을 이유가 또 하나 생긴 것 같군.” -차도강 “너무 늦지 않았다면, 다시 시작하고 싶어. 다시는 네 손 놓지 않을 게.” -황유찬 수린 정원을 탐내는 남자 차도강, 빚을 빌미로 자꾸만 엮이는 남자 이달건, 감독으로 나타난 구남친 황유찬. 윤수린을 기억하는 남자 구원재. 짐승들의 위험천만한 동거가 [수린 정원]에서 시작된다.

보유이용권 0
구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