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메뉴 건너뛰고 본문으로 가기
표지 이미지
알림 버튼 트위터
더 원하게 될 텐데 재인 총 88화 3화 무료 85화 유료 (정가/판매가 화당 100원)
조회수 1,295 18 댓글 3

“나는 분명 도망칠 기회를 줬어. 그러니 잊지 마. 이 상황까지 오게 만든 건 너야. 네가 선택한 거라고.” 원망하듯 말하는 윤도의 얼굴에 혐오감이 번졌다. “잊지 않았어요. 후회하지도 않고.” 태린은 잊지 않았다. 이 오만한 눈빛을 한 남자와의 결혼도. 사랑 없이 서로의 이익만을 앞세운 계약도. 모두 자신의 선택이었다는 걸. “지금이라도 못 하겠다면 말해. 마지막 기회니까.” “하겠어요. 당신이 원하는 대로.” “밤 시중도 들겠다?” 윤도의 눈에 조롱이 걸렸다. “난 어린애가 아니에요. 내가 한 선택엔 내가 책임지겠어요.” 끝까지 고집을 꺾지 않는 태린을 보며 윤도의 입가에 섬뜩한 미소가 번졌다. “좋아, 어린애가 아니라니 다행이군. 내가 원하는 대가는 네가 어린애면 곤란한 일이거든.” 태린은 자신 있었다. 이 남자의 가짜 와이프 노릇도. 이 남자와 원치 않는 관계를 맺는 것도. 그리고 이 남자에게 계약 조건 이상으로 더 원하지 않는 것도. 하지만.... 그를 알아갈수록 자꾸만 욕심이 난다. 자꾸만 더 원하고 싶어진다. “더 애원해. 더 청해.” 윤도가 속삭였다. 태린은 떨리는 눈동자로 그를 올려다보았다. 금방이라도 울음을 터뜨릴 것 같은 얼굴이었다. 윤도가 태린의 젖은 속눈썹에 입을 맞추며 말했다. “네가 원하면, 네가 상상도 못 할 것들까지 모두 줄 테니까.” 정말로 더 원해도 되는 걸까? 그의 전부가 욕심난다고 말해도 될까?

보유이용권 0
구매

회차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