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메뉴 건너뛰고 본문으로 가기
표지 이미지
알림 버튼 트위터
완결
불순한 대표님 봄그린. 총 61화 3화 무료 58화 유료 (정가/판매가 화당 100원)
조회수 212 13 댓글 10

“그거 알아요?” 그가 말문을 열었을 때, 웃음기는 자취를 감춘 뒤였다. “내가 윤고은 없어지고 나서 세 번 찾았어요.” “절 왜 찾았는데요?” “뭐 하나 물어볼 게 있어서요.” “뭘요?” 따릉- 질문과 동시에 자전거가 경적을 울리며 그녀를 향해 달려왔다. 찰나에 태성이 그녀의 가는 팔을 잡아 제 곁으로 끌어당겼다. 밀착되듯 서로의 몸이 맞닿았다. 무감한 표정의 그가 천천히 입을 뗐다. “너.” “…….” “나 정말 좋아해?” 마주 선 거리는 가까웠고, 그 때문인지 그의 숨결과 목소리는 그녀의 귓가로 기민하게 전달됐다. 봄을 알리는 4월의 어느 날이었다.

보유이용권 0
구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