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메뉴 건너뛰고 본문으로 가기
표지 이미지
알림 버튼 트위터
완결
남주를 주웠더니 남편이 생겨버렸다 초암 총 177화 5화 무료 172화 유료 (정가/판매가 화당 100원)
조회수 752 17 댓글 11

사치를 부리다 가문을 파산 위기로 만드는 조무래기 여조에 빙의했다. 빚 갚을 방법을 고민하던 중, 공작 가에서 잃어버린 아이를 찾는다는 전단지를 발견했다. 사례금은 빚을 청산하고도 펑펑 놀고먹을 돈! 냉큼 원작의 남주인 아이를 주워 공작 가에 데리고 왔는데……. “이 아이가 라펠리온이라는 걸 어떻게 확신합니까.” 공작이 나를 사기꾼으로 취급하는 것으로 모자라, “한 달 동안 이 저택에서 함께 지내시죠.” 당장 마법 해독제가 없으니 한 달 동안 같이 지내잔다. 그래, 일단 아이가 눈에 밟히기도 하고, 보호 차원이라니까 괘씸해도 한 번 눈감아 주기로 했다. 그런데……. “결혼하죠.” 한 달이 지나자마자, 체이스터 공작이 청혼을 해왔다. “네?! 제가 공작님과요?” “딱 1년 동안만 계약 결혼을 해주면 사례금의 10배를 얹어 주죠.” “여보라고 부르면 될까요?” 그리고 시작된 계약 결혼과 부부생활. 그런데 왜 자꾸 눈빛이 낯뜨겁게 변하는 건데! 왜 자꾸 밤마다 찾아오는 건데!

보유이용권 0
구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