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메뉴 건너뛰고 본문으로 가기
표지 이미지
알림 버튼 트위터
NEW
욕망하는 밤 서이주 총 58화 5화 무료 53화 유료 (정가/판매가 화당 100원)
조회수 2,583 17 댓글 16

“나를 감당할 수 있어야 할 텐데요.” 감당할 수 있을지에 대한 확신은 필요 없었다. 다른 선택 사항은 없었으니까. 은서는 빼앗긴 것을 찾기 위해, 이 남자가 꼭 필요했다. “사인하면, 이제 지은서 씨는 내 여자인 겁니다.” 눈앞에는 바로 그의 눈동자가 있었다. 마치 먹잇감을 앞둔 맹수의 잔인한 눈빛 같았다. 입술이 부드럽게 마찰하는 키스였지만, 영혼을 통째로 흡수해 버리는 듯 했다. 당황해서 눈을 감지 못하는 그녀를 그는 키스 내내 지켜보고 있었다. * 언니가 내 남자의 아이를 임신했다. 그들은 날 속이고 배신했다. 상냥한 얼굴로 가족이라는 핑계를 대며 원하는 것을 하나씩 하나씩, 손에 넣은 언니에게 이제는 인생마저도 송두리째 흔들리는 것만 같았다. 철저하게 배반당한 설움을 그들에게 돌려줄 것이다. ‘형식적인 관계가 아닌, 각자의 연인으로서 의무를 다해야 한다.’ 반드시 지켜야 하는 계약사항이었다.

보유이용권 0
구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