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메뉴 건너뛰고 본문으로 가기
표지 이미지
알림 버튼 트위터
HOT
모르는 사이, 스며들다. 소원 총 82화 82화 무료
조회수 7,103 75 댓글 85

"윤지오. 네가 말한 거 지켜." "응, 그럴게. 지킬게." 덜덜 떨리는 몸뚱어리에도 초원의 앞에서는 흐트러짐 없는 모습만 보이고 싶었다. 모르는 게 아니었다. 그가 얼마나 자신의 앞에서 애를 쓰고 있는지, 버티고 있는지를 너무도 잘 알고 있었다. 그렇다고 해도 이 아이와 계속 만날 순 없었다. 차마 완강하게 뿌리치지 못해 시작되어 버린 관계. 진즉 정리했어야 했는데. 쉽게 끊어낼 수 있으리라 장담했으나 쉽게 되지 않았다. 초원은 저도 모르는 새 지오에게 스며들고 있었다. + 표지 만들어주신 일러 작가님 감사합니다. +